올엠, '다이스 오브 레전드' 진입 장벽 낮췄다

올엠(대표 이종명)은 자사에서 개발한 모바일 캐릭터 배틀 보드게임 '다이스 오브 레전드(DICE of LEGENDS)'에서 신규 이용자를 위한 업데이트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지난달부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다이스 오브 레전드'는 게임을 어려워하는 신규 이용자들을 위한 콘텐츠 업데이트를 실시한다. 먼저, 이용자가 즐기면서 쉽게 레벨업 할 수 있도록 튜토리얼을 개편해 초보 이용자를 돕는다.

최초 접속 시 연습전만 노출돼 연습전을 통해 실력을 다지고 보상을 획득 한 뒤 등급전을 만날 수 있다. 무료 보상팩도 개선되어 보상 주기도 짧아지고, 일일 퀘스트 난이도는 하향 조정한다.

이번 업데이트는 신규 이용자들이 튜토리얼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하고, 집입 장벽을 낮추는 데 최대한 초점을 맞췄다.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되도록 게임 내 연출 또한 업데이트 한다. 많은 이용자들의 의견을 수렴해 연출 속도를 최대 1.5배 높여 플레이 시간을 줄이고, 게임 내 카드나 텍스트 등이 더욱 잘 보이도록 화면 확대 기능을 추가한다.

한편, '다이스 오브 레전드'는 5월 22일까지 '퀴즈 이벤트'를 펼친다. GM헤르스가 내는 퀴즈를 맞히면 게임 내 재화를 보상으로 증정한다. 같은 기간 50레벨을 달성하면 보상을 지급하는 '50레벨 달성 인증 이벤트'도 열린다.

올엠은 '다이스 오브 레전드' 한국 정식 론칭을 시작으로 글로벌 서비스 초읽기에 돌입하고, 향후 서비스 국가를 추가한다는 계획이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beck@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