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울워커' 모바일 버전, OBT 3일만에 원스토어 인기 4위

에이프로젠게임즈는 모바일 액션 RPG '소울워커 제로(Zero)'가 오픈 베타 서비스를 실시한지 3일 만에 원스토어 무료 Best 게임 4위에 오르며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2일부터 원스토어를 대상으로 오픈 베타 서비스를 실시한 '소울워커 제로'는 원작인 PC 온라인 게임 '소울워커'의 화려한 액션, 명품 그래픽, 탄탄한 스토리 등 다채로운 매력을 모바일로 고스란히 담아냈다는 이용자들의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베타 서비스 중인 게임 중 유일하게 원스토어 무료 Best 게임 4위에 오르며 이용자들의 높은 기대감과 관심을 얻고 있다.

오픈 베타 테스트에서는 하루 에스티아, 어윈 아크라이트, 스텔라 유니벨, 진 세이파츠 등 총 4명의 캐릭터를 이용자의 취향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으며, 화면 왼쪽에는 버추얼패드가, 오른쪽에는 스킬 아이콘이 배치돼 이용자들이 손쉽게 게임을 즐길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적용했다.

특히, 원작의 성우들이 모두 참여하여 눈과 귀를 모두 만족시키는 동시에 새로운 기능과 모바일 환경에 알맞은 연출로 원작 PC게임과는 또다른 재미와 매력을 선사한다.

에이프로젠게임즈 관계자는 "새롭게 선보인 소울워커 제로는 지난 2017년 출시 이후 많은 이용자들에게 사랑을 받아온 소울워커만의 특징들을 모바일이라는 새로운 환경에 담아낸 게임이다"라며, "성황리에 진행중인 이번 오픈 베타 서비스에 많은 분들께서 참여하셔서 소울워커 제로의 매력을 느끼시길 바라며 이용자들의 소중한 의견들을 반영하여 최상의 즐거움을 선사하고 높은 만족도를 충족시키는 한층 더 완성도 높은 정식 서비스를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밝혔다.

에이프로젠게임즈는 4월 18일까지 오픈 베타 서비스를 진행하며, 5월 중 정식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dmseo80@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