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켓몬과 증강현실 사진을…'포켓몬고' 사진대회 개최

나이언틱과 포켓몬코리아는 증강현실(AR) 모바일게임 '포켓몬고(GO)'에서 'GO스냅샷' 기능을 활용한 'GO스냅샷 챌린지'를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GO스냅샷'은 증강현실 기술을 활용해 트레이너가 보유한 포켓몬과 함께 사진을 찍는 기능으로, 사실적인 그림자 표현과 포켓몬 사이즈 등을 현실감 있게 구현해 전 세계 트레이너들이 즐기고 있다.

이번에 개최되는 'GO스냅샷 챌린지'는 'Buddy Challenge'와 'Habitat Challenge', 'Go Create Challenge' 등 총 세 가지 방식으로 진행된다.

먼저 'Buddy Challenge'는 오는 24일까지 장소와 관계없이 트레이너와 파트너 포켓몬의 유대감을 느낄 수 있는 사진을 선발한다.

'Habitat Challenge'는 4월 29일부터 5월 8일까지 촬영하는 포켓몬이 서식할 것 같은 장소에서 촬영한 사진을 모집하며, 포켓몬의 특징 파악이 선발의 관건이 된다.

'Go Create Challenge'는 5월 13일부터 5월 22일까지 모집해 독창성과 센스가 엿보이는 사진들을 선발할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트레이너는 인스타그램 또는 트위터에서 #GOsnapshot과 참여하고 싶은 챌린지명(#BuddyChallenge, #HabitatChallenge, #GoCreateChallenge)을 함께 해시태그하고 한 챌린지당 총 3장의 이미지를 공유하면 된다.

'포켓몬고' 팀은 사진의 독창성과 창의성, 그리고 재미를 평가해 각 챌린지에서 대상 수상자와 다음 순위자 2명을 선발한다.

영예의 대상에게는 수상 사진이 들어간 포켓스톱 설치권과 함께 'Pokémon GO Fest' 개최 도시 중 수상자가 원하는 도시 여행권 및 'Pokémon GO Fest' 티켓 등이 지급된다. 다음 순위자 2명에게는 수상 받은 사진이 들어간 포켓스톱 설치권을 증정하며, 3개월 이상 게임 내에 표시된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dmseo80@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