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정질 킹오파 고수 한자리에…'KOF올스타 챌린지' 개최

넷마블(대표 권영식)이 28일 자사의 새로운 액션 RPG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이하 KOF올스타)' 국내 출시 전에 KOF 팬들을 미리 초청해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챌린지(이하 KOF올스타 챌린지)'를 상암동 OGN e스타디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총 4시간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KOF올스타의 게임 방식과 동일한 3인 1팀의 독특한 콘셉트로 진행된다. 진행은 게임 전문 해설가 정인호와 게임 캐스터 김의중(단군), 그리고 CJ E&M에서 전문 MC로 활동 중인 김소희 3인이 맡는다.

출연진도 3인 1조로 구성된다. 인기 여성 유튜버 슈기, 이설, 마루에몽으로 구성된 '걸크러시팀', 평소 게임 마니아로 알려진 조세호, 유민상, 이상훈으로 이루어진 '개그맨팀'이 참여한다. 또한 KOF 게임 해설자인 김성회와 선수 출신 유투버인 케인, 정질이 참가하는 'KOF팀', 마지막으로 MMORPG 전문 BJ인 '난닝구크루'의 난닝구, 랑쯔, 몽키 3인이 참여해, 총 4팀이 최강자를 가리는 토너먼트를 펼친다.

본 행사는 입장권을 소지한 방문객에 한해 입장 가능하다. 입장권은 오는 19일부터 온라인 판매 사이트 티켓링크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넷마블은 지난 4월 9일부터 공식 사이트를 통해 KOF 올스타 사전등록을 진행하고 있다. 사전등록은 정식 출시 전까지 진행되며, 정확한 날짜는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dmseo80@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