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는 지난해 매출 4천208억원, 영업이익 472억원을 올렸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보다 각각 109%, 22% 상승한 역대 최고 실적이다.

회사 측은 "기존 라이브 게임의 안정적인 매출에 배틀그라운드·프렌즈레이싱 등 신작과 자회사 카카오VX 등의 수익이 더해진 결과"라고 설명했다.

올해는 '패스 오브 엑자일'·'에어' 등 신규 게임 출시와 함께 일상 속 스포츠 등 신사업 부문 진출에 주력할 예정이다.

남궁훈 대표이사는 "올해는 기존 게임 사업을 강화하는 것은 물론 대중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독보적인 콘텐츠 서비스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게임즈 작년 영업익 472억원…2017년 대비 22%↑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