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만 갤럭시A 여섯 번째 제품…다음 달 갤럭시A90 발표

삼성전자는 중가폰 '갤럭시A' 시리즈 신제품인 갤럭시A70을 26일 공개했다.
삼성전자, 갤럭시A70 공개…6.7인치 화면에 고용량 배터리

갤럭시A70은 그동안 공개된 갤럭시A 시리즈 중 가장 큰 화면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화면 크기는 6.7인치이고 화면 비율은 20대 9다.

전면 상단 가운데 카메라 부분을 'U'자로 파낸 '인피니티-U 디스플레이'를 달았다.

갤럭시S10 시리즈처럼 지문센서를 디스플레이에 내장해 스마트폰을 편리하게 잠금 해제 할 수 있다.

전·후면에는 3천200만 화소 기본 카메라가 달려있고 후면에는 기본 카메라를 포함해 800만 화소 초광각 카메라, 500만 화소 심도 카메라 등 트리플 카메라가 탑재됐다.

또 풍경, 음식, 인물 등 촬영 장면에 따라 자동으로 색상과 명암을 최적화하는 '인텔리전트 카메라'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배터리 용량은 4천500㎃h로, 갤럭시S10플러스(4천100㎃h)보다 많다.

25W의 급속 충전을 지원한다.

코랄, 블루, 블랙, 화이트 4개 색상으로 출시된다.

국가별 출시 일정과 가격 등은 미정이다.

갤럭시A70 발표로 갤럭시A10∼50에 이어 삼성전자가 올해 초부터 1분기에만 발표한 갤럭시A 시리즈가 6개가 됐다.

삼성전자는 다음달 10일 태국 방콕, 이탈리아 밀라노,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A 갤럭시 이벤트'를 열고 갤럭시A 시리즈 최상위 모델인 갤럭시A90을 발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고동진 IM부문장(사장)은 "스마트폰의 가장 필수적인 기능을 한층 업그레이드한 갤럭시A70을 통해 사람들이 더욱 생생하게 많은 경험을 공유하고 오랫동안 소통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