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백십일, 새로운 브랜드명 '윈조이'로 새 출발

웹보드 게임 개발사 천백십일(대표 고세욱)이 자사가 서비스하는 웹보드 게임의 브랜드명을 '윈조이(WINJOY)'로 변경한다고 25일 밝혔다.

천백십일은 고스톱, 포커, 카지노 게임을 제작하고 서비스하는 글로벌 웹보드 게임사다.

천백십일은 '포커', '로우바둑이', '맞고' 등 현재 자사가 서비스하는 총 10종의 웹보드 게임에 새로운 브랜드 '윈조이'를 적용, '윈조이 포커', '윈조이 로우바둑이', '윈조이 맞고' 등으로 새 출발 한다.

기존 이용자들은 아무런 기존의 정보 변경이나 수정 없이 모든 게임의 플레이가 가능하다.

천백십일 고세욱 대표는 "자사의 웹보드 게임을 오랫동안 사랑해주고 계신 이용자분들에게 차별화와 전문성을 갖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새로운 브랜드를 런칭하게 됐다"며 "새로운 브랜드명인 윈조이는 이용자에게 승리하는 즐거움을 제공한다는 뜻 의미에 걸맞게 보다 큰 즐거움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천백십일은 상반기 중 '윈조이' 종합 포털도 론칭해 이용자 접근성과 함께 전문화된 브랜드 가치를 더욱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beck@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