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ICT가 미국의 시스코시스템스와 손잡고 산업제어시스템 보안 사업에 진출한다. 양사는 13일 경기 성남시의 포스코ICT 판교 사옥에서 산업제어시스템 보안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산업제어시스템은 발전·통신·교통 등 국가 기반시설과 반도체 제철소 등 주요 산업현장의 설비를 제어하는 중추 시스템이다.

포스코ICT는 국내 최초로 개발한 인공지능(AI) 기반의 산업제어시스템 보안 기술을 시스코의 네트워크 장비에 적용할 계획이다. 시스코는 산업제어시스템 망을 구성하는 네트워크 장비 공급 분야 세계 1위 업체다.

양사는 시스코의 네트워크 스위치에 포스코ICT의 보안 서비스를 적용해 비정상적인 제어명령을 스스로 탐지할 수 있는 고성능 제품을 산업현장에 공급할 예정이다. 포스코ICT의 보안기술은 평소 내려지는 제어명령 패턴을 학습하기 때문에 비정상적인 명령이 감지되면 관리자에게 즉시 경고해준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