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크로스' 사전등록 시작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모바일 RPG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크로스(개발사 퍼니파우)'의 국내, 일본 정식 출시를 앞두고 사전등록을 시작했다고 5일 밝혔다.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크로스'는 원작자 스즈키 나카바의 만화를 바탕으로 한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일곱 개의 대죄'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모바일 RPG다.

이 게임은 이용자가 직접 '일곱 개의 대죄'의 주인공이 되어 원작 세계를 탐험하며 스토리를 진행하는 어드벤쳐 방식에 스킬 카드를 활용한 쉽고 전략적인 턴제 배틀 시스템, 수집욕을 자극하는 다양한 캐릭터 외형, 몰입감 높은 스토리가 특징이다.

특히, 최고 수준의 그래픽을 바탕으로 3D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화려한 필살기 연출이 큰 흥미 요소가 될 전망이다.

넷마블은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크로스'를 2분기 내 한국, 일본 출시를 목표로 한다. 3월 5일부터 사전등록 이벤트를 진행하며, 사전등록 달성 수에 따라 게임 아이템을 지급한다.

이외에도, 사전등록 공식 사이트에서는 게임의 세계관, 스토리, 캐릭터 등에 대한 상세 정보를 비롯해 티저 영상 및 게임소개 영상을 확인할 수 있다.

넷마블 박영재 본부장은 "일곱 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는 원작의 감성을 그대로 재현하면서도 기존 RPG와 차별화된 전투 시스템, 애니메이션을 연상 시키는 화려한 액션이 특징인 게임으로 원작 팬들은 물론, 신규 이용자 모두가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하며, "오랜 기간 동안 준비한 대작 프로젝트인 만큼 큰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dmseo80@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