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강민경

라디오스타 강민경

여성 듀오 다비치 강민경이 유튜버 변신 뒤 "등록을 안해도 누군가 수익 관련해 연락을 줄 것으로 알았다"라고 말하며 허당미를 선보였다.

20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이덕화, 강민경, 강유미, 유민상 네 명의 연예인 유튜버가 출연하는 '구독 좋아요 부탁해요' 특집으로 꾸며졌다.
라디오스타 강민경

라디오스타 강민경

강민경은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오픈하고 자신의 일상을 담는 브이로그(VLOG, 비디오와 블로그의 합성어로 자신의 일상을 동영상으로 촬영한 영상 콘텐츠)로 인기를 끌고 있다.

강민경은 유튜브 채널 개설 3개월 만에 구독자 수가 9만 명을 돌파했다면서 본인이 직접 촬영과 편집, 자막까지 넣는다고 밝혔다.

또한 ASMR(특정 자극을 통해 심리적 안정감이나 쾌감 등을 느끼게 되는 현상) 영상을 만들 때 듣기 불쾌할 수 있기 때문에 '쩝' 소리를 꼭 삭제한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강민경은 구독자들에게 인기를 끈 꿀주 제조법을 공개했다. 소주잔 9에 맥주 1의 비율로 타는 꿀주는 브이로그에서 엄청난 인기를 끌었다는 것.

이때 게스트들은 유튜브 광고 수익이 얼마나 되느냐고 질문했고 강민경은 "그들이 내 계좌번호를 어떻게 아느냐", "등록하는 거였냐", "누군가 연락을 줄 줄 알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네 명의 연예인 유튜버가 모인 까닭에 강민경의 "수익이 0원"이라는데 모두들 놀라움을 금치 못했으며 윤종신은 "띵동, 구글에서 왔어요. 현관문 앞에 돈 놓고 갈게요"라고 상황극을 벌여 웃음을 자아냈다.

그렇다면 개인 유튜브 방송에 관심이 많은 요즘, 광고 수익을 거둘 수 있는 조건은 어떻게 되는 것일까.

가전제품 리뷰하는 주부유튜버 봉PD는 "유튜브 수익창출을 위해서는 1000명의 구독자와 시청시간 4000시간이 모두 충족돼야 한다"라고 밝혔다.

이 조건에 충족하면 , 구글 애드센스 Google Adsense 페이먼트로부터 지급정보 업데이트 하라는 메일을 받게 된다. 최초 지급에서는 US$100.00 이상이어야 지급이 가능하다.

구글 애드센스 Google Adsense 지급 정보 업데이트를 위해 송금 세부 정보를 추가해야 하고, 외화 계좌가 필요하다.

봉PD는 "조건이 충족되었다는 메일을 받고 신청하면 심사에 보름 정도 걸리는데 이 기간은 신청자들의 조건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면서 "저작권 위배가 없는지, 운영원칙 위반이 없는지 확인받게 되며 거부받는 경우 한달 후 다시 신청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요즘은 '나혼자 산다'나 '전지적 참견 시점'처럼 관찰형예능이 뜨기 때문에 연예인이 유튜브를 하면 성공하는 케이스가 많다"면서 "대표적인 경우가 신세경이고, 개그콘서트 김대범 안일권, 강유미 등도 개콘 수익보다 유튜브 수익이 많다고 밝힌 바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