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S는 기업 업무용 소프트웨어인 전사적자원관리(ERP) 사업을 외부 고객사로 확대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삼성SDS가 최근 외부에서 수주한 프로젝트는 현대건설기계, 현대일렉트릭, 경인양행의 차세대 ERP 구축사업 등이다. 현대건설기계는 올 상반기 내 국내외 법인의 단일 ERP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삼성SDS는 원가를 보다 정교하게 산출하고 수주, 매출, 이익 예측 등의 정확성을 높이는 데 초점을 맞춰 개발하고 있다.

삼성SDS 측은 기업 내 데이터가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인공지능(AI), 클라우드 등 신기술을 반영한 차세대 ERP가 기업의 핵심 경쟁력으로 부각되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