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 북미-남미-오세아니아 출사표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이 한국, 중국, 동남아시아, 대만 지역에 이어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지역 등 3개 대륙에 출사표를 던진다.

그라비티는 미국 그룹회사인 그라비티 인터렉티브(이하 GVI)가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 총 43개 지역에서 모바일 MMORPG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을 한국시간 9일 오후 9시(미국 서부시간 9일 오전 4시) 정식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정식 출시로 '라그나로크M: 영원한 사랑'은 한국, 중국, 대만, 동남아시아 지역에 이어, 미국, 호주, 브라질, 캐나다 지역까지 진출했다. 정식 출시에 앞서 실시된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 지역의 사전예약에서는 이례적으로 170만 명 이상을 기록했다.

이번 북미, 남미, 오세아니아 버전에서는 궁수, 법사, 검사, 도둑, 복사 등 5대 직업과 10개의 전직이 오픈되며, 거부감 없는 친숙한 3D 그래픽과 '라그나로크 온라인' 원작의 클래식함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dmseo80@gametoc.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