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 활성화를 위한 상품을 함께 개발
“IT 기반 관광 인프라 구축할 것”
O2O(온‧오프라인 연계) 여가 상품 플랫폼 야놀자와 부산관광공사가 부산 관광 활성화를 위해 서로 손잡았다.
야놀자와 부산관광공사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에 위치한 부산관광공사 사옥에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야놀자 제공

야놀자와 부산관광공사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에 위치한 부산관광공사 사옥에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야놀자 제공

야놀자는 부산관광공사와 부산 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발표했다. 양사는 이 자리에서 부산 관광 활성화를 위한 상품을 함께 개발하기로 했다.

우선 국내외 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한 마케팅 협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온라인 부산 여행 기획전 운영, 외국인 여행객 유치 등 프로모션을 적극 진행한다.

도시재생을 통한 관광 활성화도 추진한다. 부산 내 산복도로 지역 등을 대상으로 시설투자 및 여행 콘텐츠 공동 개발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종윤 야놀자 부대표는 “앞으로 여행상품 개발과 국내외 여행객 유치를 위한 IT(정보기술) 기반 관광 인프라를 구축해 부산이 아시아 최고의 관광지가 되는데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김남영 기자 nyk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