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진X, 15개 이상 언어와 각국 고유 통화표시 지원
엔진, 이더리움 블록체인 검색 서비스 엔진X 출시

블록체인 게임 개발 플랫폼이자 솔루션 기업 엔진이 이더리움 블록체인 검색 서비스 엔진X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엔진X는 이더리움 체인 내 블록체인 데이터를 검색 할 수 있는 웹 탐색기다. 블록체인과 앱 사이 데이터가 오가는 과정에서 걸리는 시간을 줄여 기존 탐색기에 비해 약 30초 빠르게 작동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더리움 상의 모든 거래 내역, 스마트 컨트렉트, 유통량, 토큰 내역 등 종합적인 정보를 빠르게 받아보는 것이다. 한국어, 영어, 중국어, 스페인어 등 15개 이상의 언어와 원, 달러, 위안, 유로 등 여러 국가 통화표시 기능도 제공한다.

엔진X는 광고를 유치하지 않고, 각자 취향에 맞게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맞춤형 설정을 할 수 있다. 향후 업데이트를 통해 ERC-721, ERC-1155 기반 가상화폐(암호화폐), 비트코인, 라이트코인, 도지코인 등 상위 블록체인 플랫폼들에 있는 모든 암호화폐와 자산 데이터 검색을 지원할 예정이다. 암호화폐뿐만 아니라 블록체인 기반 소장용 아이템, 게임 아이템, 디지털아트 등 다양한 자산 검색을 제공할 방침이다.

막심 블라고프 엔진 대표는 “사용자들에게 깔끔하고 편리한 검색툴을 제공하기 위해 엔진X에 광고를 올리지 않겠다”며 “엔진X를 블록체인계의 구글로 만들어 상위 블록체인 플랫폼의 모든 토큰과 자산 데이터를 볼 수 있게 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말했다.

엔진은 엔진X 출시를 기념해 내년 1월 15일까지ERC-1155토큰 지급 이벤트를 진행한다. 당첨자들은 20만 엔진코인(ENJ)이 들어간1만5000개의 아이템을 랜덤으로 획득할 수 있다. 당첨자 발표는 내년 1월 21일이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