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케어기업 질경이와 동아제약이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고 비즈니스 협업에 나선다고 10일 발표했다.

질경이는 이번 협업을 통해 국내외 오프라인 유통 채널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질경이의 대표 제품 중 하나인 ‘데일리 에코아 워시 퓨어’는 연말부터 대형 할인점, 마트, 약국, 편의점 등 동아제약의 오프라인 유통 채널을 통해 판매된다. 추후 다른 여성 건강관리 제품으로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동아제약과 질경이가 함께 약국 전용 유기농 여성청결제도 개발한다. 다른 제품도 함께 개발하고 해외 수출 판로를 개척하는데도 힘을 합칠 계획이다. 최원석 질경이 대표는 “앞으로 두 회사가 가진 강점을 활용해 유통 채널을 확대하고 품질 좋은 제품을 더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양병훈 기자 h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