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왓하이파이, ‘최고 TV’에 LG 올레드 TV 선정
美 씨넷, “어떤 LCD TV도 LG 올레드 TV 화질 넘을 수 없어”
"완벽한 블랙 표현"…LG 올레드 TV, 해외 호평 일색

LG전자(60,700 +0.17%) 올레드 TV가 최근 해외 매체들로부터 연이어 호평받고 있다.

29일 LG전자에 따르면 영국의 IT 매체인 왓하이파이는 55인치 및 65인치 ‘LG 올레드 TV AI ThinQ(모델명: 55C8, 65C8)’를 각각 ‘최고 55인치 TV’, ‘최고 65인치 TV’로 선정했다. 왓하이파이는 LG 올레드 TV에 대해 “묘사가 섬세하고 선명한 이미지를 구현한다”며 “구매자들은 이 제품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 자체가 자랑스러울 것”이라고 호평했다.

영국의 IT 전문매체인 에이브이포럼은 LG 올레드 TV(모델명: B8)에 ‘베스트바이 어워드’를 수여했다. 완벽한 블랙 표현을 보여주며 뛰어난 명암비를 구현한다고 호평했다. 또 돌비 비전, 돌비 애트모스, HLG, HDR10, 테크니컬러 등을 지원하는 점과 스마트 플랫폼인 웹OS의 유용성을 장점으로 꼽았다.

미국의 씨넷은 LG 올레드 TV(모델명: B8)를 2018년에 구매해야 할 올레드 TV라며, 완벽한 블랙 표현과 무한대의 명암비, 넓은 시야각 등을 갖춘 제품이라고 칭찬했다. 더불어 어떤 LCD TV도 이 제품의 화질을 뛰어넘을 수 없다고 극찬했다.

영국의 IT 매체 테크레이더도 LG 올레드 TV(모델명: 77C8)를 최고의 75인치대 올레드 TV로 선정하며 뛰어난 화질을 구현한다고 평가했다.

LG 올레드 TV는 미국 경제지 포브스와 IT 제품 평가 전문매체 알팅스가 공동으로 뽑은 ‘2018 최고 TV’에도 선정됐다. 포브스는 “올해 평가한 제품 중 최고”라고 찬사를 보내며, 자발광 기반으로 완벽한 블랙 표현을 하고 시야각도 넓다고 평가했다.

이진욱 한경닷컴 기자 showgu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