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코리아는 아이폰ⅩS와 아이폰ⅩS맥스, 아이폰ⅩR, 애플워치4 등 신제품을 다음달 2일 동시 출시한다고 18일 발표했다.

아이폰ⅩS는 작년에 선보인 아이폰Ⅹ의 업그레이드 모델이다. 전작과 동일하게 5.8인치 디스플레이를 장착했다. 아이폰ⅩS맥스는 애플이 처음 선보인 패블릿(폰+태블릿)으로 삼성전자 갤럭시노트9(6.4인치)보다 큰 6.5인치 디스플레이를 적용했다. 아이폰ⅩR은 LCD 디스플레이를 장착한 보급형 모델이다.

통신 3사는 오는 26일부터 1주일간 예약판매한다. 가격은 아직 공개하지 않았다.

이승우 기자 lees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