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모빌리티는 택시 운임 자동결제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카카오택시 요금을 미리 등록한 카드로 자동 지불할 수 있는 서비스다.

'카카오 T' 앱에서 택시를 부를 때 결제수단을 '자동결제'로 선택하면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모빌리티 측은 "호출부터 목적지 도착 후 결제까지 한 번에 해결함에 따라 사용자 및 택시 종사자들의 이용 편의성이 강화됐다"며 "카드나 현금으로 요금을 결제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기사와 승객 간 불필요한 문제들도 방지할 수 있다"고 소개했다.

택시 기사는 기존 카드결제와 동일하게 한국스마트카드를 통해 운임을 입금받는다.

자동결제 서비스 도입을 기념해 오는 11일부터 카카오 T 앱 내 결제 경험이 없는 사용자 전원에게 5천원 상당의 쿠폰을 준다.
카카오택시 요금, 앱에 등록한 카드로 자동 결제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