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의 게임 퍼블리싱 자회사인 라인게임즈는 자사 자회사인 넥스트플로어와 합병을 결정했다고 6일 밝혔다.

넥스트플로어가 라인게임즈 및 넥스트플로어 지하연구소를 흡수 합병하는 방식으로, 넥스트플로어와 라인게임즈의 합병 비율은 1대 1.105다.

합병 후 넥스트플로어의 사명은 라인게임즈 주식회사로 변경된다.

합병 기일 예정일은 8월 17일이다.

통합 법인 대표는 현 라인게임즈 김민규 대표가 맡고, 넥스트플로어 황은선 대표는 통합 법인의 인사 및 재무 등 경영지원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라인게임즈 김민규 대표는 "급변하는 국내외 게임시장 환경에 기민하게 대응하고 사업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한 결정"이라고 합병 배경을 설명했다.
라인게임즈-넥스트플로어 합병… "경쟁력 제고 차원"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