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2O(온·오프라인연계) 배달 서비스 배달의민족이 치킨 정보를 집대성한 책 ‘치슐랭가이드’를 출간했다. '치믈리에(치킨 전문가) 자격시험' 합격자 119명과 함께 제작한 이 책은 오는 22일부터 전국 주요 온·오프라인 서점에서 볼 수 있다.
배달의민족이 출간한 치킨 백과사전 '치슐랭가이드'. 우아한형제들 제공

배달의민족이 출간한 치킨 백과사전 '치슐랭가이드'. 우아한형제들 제공

치슐랭가이드에는 치믈리에가 뽑은 최고의 치킨부터 치킨 제대로 시키는 법, 남은 치킨 활용법, 치킨과 어울리는 음료와 술까지 치킨을 즐기는 데 필요한 다양한 정보가 담겨 있다.

치킨을 향한 진지한 접근도 돋보인다. 치킨과 프랜차이즈의 역사는 물론 한국에서 치킨이 처음으로 등장한 순간도 되짚는다. 물결무늬, 민무늬, 엠보 등으로 구분되는 후라이드의 종류, 팽팽하게 맞서는 양념치킨의 원조 브랜드 논쟁, 숫자로 보는 치킨 이야기 등을 담았다. 치믈리에에 도전할 사람들을 위한 치믈리에 수석 합격자 인터뷰, 치킨 지식 테스트까지 제공한다.

배달의민족은 차세대 치믈리에를 뽑기 위해 다음달 22일 ‘제2회 배민 치믈리에 자격시험’을 개최한다. 총 500명의 치믈리에를 선발할 예정이며 응시자 수는 현재 1만6000명을 넘겼다.

장인성 우아한형제들 마케팅 이사는 “치슐랭가이드는 한국의 대표적인 문화가 된 치킨 생활을 더욱 즐겁게 만들어 줄 안내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태웅 기자 btu104@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