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의 LTE 음성통화(HD보이스)가 6일 오후 3시30분부터 세 시간가량 서울과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에서 국지적으로 장애 현상을 보였다.

SK텔레콤 이용자의 전화 발신은 물론 다른 통신사에서 SK텔레콤 가입자에게 전화를 걸어도 연결이 되지 않았다.

SK텔레콤은 LTE 음성통화와 문자메시지 서비스를 담당하는 일부 시스템에 오류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HD보이스는 LTE망으로 음성을 전달하지만 LTE망에 문제가 생기면 3G망으로 자동 전환된다.

SK텔레콤은 “장애로 피해를 입은 고객들에게 사과드린다”며 “이른 시간 내 적절한 보상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승우 기자 leesw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