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천대 한정 제작…일반 판매는 안 돼

삼성, 갤노트8 올림픽 에디션 공개… 참가선수 전원에 증정

2018 평창동계올림픽 무선통신분야 공식 파트너인 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8 올림픽 에디션'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협력해 갤럭시노트8 올림픽 에디션 4천대를 올림픽 참가 선수단과 IOC 관계자 전원에게 제공한다고 17일 밝혔다.

올림픽 에디션은 갤럭시노트8에 겨울 느낌을 내는 샤이니 화이트 색상과 올림픽을 상징하는 금색의 오륜기 디자인을 입힌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8 올림픽 에디션에 평창동계올림픽을 테마로 한 전용 월페이퍼와 올림픽 게임 관련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일반 판매는 하지 않는다.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센터장 이영희 부사장은 "갤럭시노트8 올림픽 에디션을 통해 모든 올림픽 참가 선수와 관계자들이 올림픽의 특별한 경험을 가족, 친구, 팬들과 생생하게 공유하고 소통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지난 20년간 삼성전자의 혁신적인 모바일 기술은 전 세계에 올림픽 정신을 전파하는데 많은 역할을 해왔다"며 "이번 올림픽에서 갤럭시 노트8 올림픽 에디션을 통해 올림픽의 잊을 수 없는 경험들이 전 세계에 생생하게 전달될 것"이라며 환영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