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윤찬 365mc병원장, 지방흡입 재수술 전문도서 발간

지방흡입 재수술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바로 잡고, 부작용을 겪는 이들에게 희망을 주기 위한 전문도서가 출간됐다.

365mc병원은 27일 부산365mc병원 박윤찬 대표원장이 쓴 《'삼수술하지 않기 위한' 지방흡입 재수술의 모든 것》이 발간됐다고 발표했다.

지방흡입 재수술은 일반 지방흡입 수술보다 고난도 기술이 필요하다. 재수술 경험이 많지 않은 의사에게 수술을 받으면 또 다른 부작용이 생길 위험이 크다.

박 병원장은 8000건 이상 지방흡입 수술 경험을 가진 지방흡입 집도의다. 지방흡입 재수술 경험이 많아 '지방흡입 재수술 대가'로 평가받는다.

책에는 지방흡입 부작용 종류 및 원인, 지방흡입 재수술이 필요한 경우 및 시기, 재수술을 할 수 있는 병원 조건, 재수술 과정 및 후관리법 등이 담겼다.

박 병원장은 "지방흡입 재수술을 고민하는 사람은 첫 수술 실패로 오랫동안 몸과 마음 고생을 하는 일이 많다"며 "재수술을 고려하는 이들에게 도움 되도록 책에 다양한 정보를 소상히 담았다"고 했다.

부산365mc병원은 지난해 비만 치료 특화 의료기관 중 365mc병원에 이어 두 번째로 병원급으로 승격했다.

이지현 기자 bluesk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