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그, 국내 주요 게임사 출신 전문가로 구성
자회사 넥스트플로어와 광범위한 협업 체제 구축
사진=라인게임즈 제공

사진=라인게임즈 제공

라인게임즈는 모바일 게임 전문 컨설팅 업체 '피그'에 지분 투자를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라인게임즈는 이번 투자를 통해 피그 지분 36.8%를 확보했다. 라인게임즈의 개발 자회사 넥스트플로어는 지난 2월부터 전략적 투자를 이어오며 피그 지분 34.4%를 보유하고 있다. 이로써 라인게임즈는 넥스트플로어와도 게임 운영 및 서비스에 대한 광범위한 협업 체제를 구축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2015년 10월 설립된 피그는 국내 주요 게임사 출신의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전문 컨설팅 기업이다. 게임 개발사들을 대상으로 프로젝트 기획 및 론칭, 운영 등 게임 서비스 전반에 대한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라인게임즈는 피그와의 협업을 통해 첫 번째 서비스 게임인 모바일 액션 역할수행게임(RPG) '헌드레드소울'을 비롯해 향후 출시될 게임의 서비스 전문성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김민규 라인게임즈 김대표는 "피그와 라인게임즈의 강점을 결합해 이용자들에게 양질의 게임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라인게임즈는 네이버(452,000 0.00%)의 모바일 메신저 자회사 라인이 지난 7월 100% 자회사로 설립한 게임 퍼블리싱(유통) 전문 회사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