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2분기 매출 259억원-영업이익 4100만원

위메이드엔터테인먼트(대표 장현국)는 12일 2016년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국제회계기준(K-IFRS) 적용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약 259억원, 영업이익 약 4100만원을 각각 기록했다.

2분기 온라인/모바일 게임 매출은 전 분기 대비 감소했고, 카카오 주식 평가로 인한 금융손실의 영향으로 당기순손실 약 122억원이 발생했다.

하반기 위메이드는 지난달 북미 유럽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PC 온라인 게임 '이카루스'를 시작으로 신규 매출원 확보에 힘쓸 계획이다.

또한, 중국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미르의 전설' 등 자사의 IP(지적재산권)를 적극 활용할 방침이다.

특히, 차이나조이 2016에서 '미르모바일'과 '이카루스모바일'등 온라인게임 IP를 활용해 개발중인 모바일 게임을 선보여 많은 관심을 모았다.

위메이드, 2분기 매출 259억원-영업이익 4100만원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cromdandy@naver.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