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원 온라인', 이엔피게임즈에 새둥지 틀었다

이엔피게임즈는 엔틱게임월드에서 서비스 중이던 액션 RPG '구원 온라인'을 자사를 통해 새롭게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구원 온라인'은 멸망한 제국 진나라의 재건하고 세상을 구원하기 위한 마지막 황태자 진정구의 기나긴 여정을 그린 온라인 게임으로, 대만에서 드라마와 게임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얻은 헌원검 시리즈를 바탕으로 제작되어 큰 화제가 된 바 있다.

각각의 특이 스킬을 보유한 혼령을 선택하여 전략적인 플레이가 가능한 '혼령 시스템'과 전투를 진행할 때는 인간형으로 변신하여 보검을 착용하고 전투를 도와주는 독특한 '탈것 시스템' 등의 차별화 된 콘텐츠를 통해 보다 박진감 넘치는 액션을 선사하고 있다.

이엔피게임즈측은 "현재 많은 유저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구원 온라인'를 서비스 하게 되어 무척 기쁘다"라며, "기존의 '구원 온라인'의 명성에 누를 끼치지 않도록 더욱 자사가 가지고 있는 운영력과 기술력을 이용해 최고의 서비스를 약속하겠다"라고 전했다.



지승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gameqp@naver.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