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조사업체 와이즈앱 안드로이드 이용자 표본조사

증강현실(AR) 기반 모바일 게임 '포켓몬 고(Go)'를 내려받은 국내 이용자가 40만 명을 넘은 것으로 추정됐다.

모바일 시장조사 업체 와이즈앱은 "이달 7~13일 국내 안드로이드폰 사용자 1만4천439명을 표본 조사한 결과 한국에서 '포켓몬 고'를 내려받은 사용자는 41만 명으로 추정된다"고 14일 밝혔다.

와이즈앱은 이번 주에만 37만 명이 설치한 것으로 파악했다.

와이즈앱은 조사 대상의 스마트폰 단말에 남아있는 포켓몬 다운로드 기록(패키지 네임)을 바탕으로 이런 추정치를 산출했다.

연령대별로 분석해 보면 10대가 41%로 가장 많았고, 20대 40%, 30대 15%, 40대가 4%를 차지했다.

성별 비중은 남성 79%, 여성이 21%로 추정됐다.

'포켓몬 고'는 아직 한국에 정식 출시되지 않아 국내 이용자는 해외 사이트에서 설치파일(APK)을 내려받거나 해외 앱 마켓에서 게임을 설치해야 한다.

와이즈앱 관계자는 "파일을 별도로 설치해야 함에도 이 정도의 수치는 매우 놀라운 수준"이라며 "국내 스마트폰의 12~15%를 차지하는 아이폰(iOS) 사용자까지 합하면 '포켓몬 고'를 설치한 이용자는 더 많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조사의 오차 범위는 95% 신뢰 수준에서 ±0.82%다.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okko@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