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G가 이번에는 대구∙경북지역 게임 개발인력 양성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KOG, 대구-경북지역 게임 개발인력 양성 나선다

지난 1일, 대구광역시 지원을 받아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과 KOG가 공동으로 운영하는 '대구게임아카데미'가 개회식을 갖고 제 14회 아카데미 정규과정을 시작했다. 지금까지 대구광역시가 지원하고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이 주관 운영하여 왔던 '대구게임아카데미'에 KOG가 참여함으로써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과 KOG의 역량이 합쳐져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KOG의 '대구게임아카데미' 운영 참여는 게임 개발자 전문 양성 기관 부족으로 갈증을 느끼고 있던 대구∙경북 게임 개발자 지망생들에게 희소식이 아닐 수 없다

KOG는 인력 양성뿐만 아니라 자체 물리엔진을 개발하여 게임을 제작하고, 신기술 개발에 끊임 없이 투자하는 등 게임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만큼 '대구게임아카데미'를 통한 재능기부는 장기적으로 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바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KOG 인사팀장은 "'대구게임아카데미'를 통해 게임 회사 취업에만 유리한 인력을 양성하는 것이 아니라, 전문화된 기술을 배우고 이를 통해 취업과 신규 창업 등 창조경제에 이바지할 전문 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박명기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pnet21@naver.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