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고 납득하기 어려운 수 남발
이세돌 9단, 중앙 전투서 승기 잡으면 첫승 가능할 듯


구글 개발 인공지능(AI) '알파고(AlphaGo)'가 이세돌 9단과의 네 번째 바둑 대결 중앙 접전에서 납득하기 어려운 수를 연속으로 두고 있다. 알파고가 어떤 작전을 세우는지는 파악할 순 없지만 이 9단이 첫승을 거둘 기회를 잡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알파고는 13일 오후 서울 광화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구글 딥마인드 챌린지 매치' 5번기 제4국 중앙 접전에서 이해하기 힘든 수를 남발하고 있다. 이 9단은 초반부터 두 귀를 점령하고 좌변과 우변에도 집을 마련하는 실리작전을 펼쳤다. 알파고는 상변에서 중앙까지 거대한 집을 만들었다.

승부처는 중앙이다. 이 9단은 중앙 삭감을 하면서 알파고의 집안에서 수를 내려고 했다. 이 순간 알파고는 우변에서 이해할 수 없는 수를 거듭 둬 손해를 봤다. 이어 알파고는 중앙의 약점을 보강하지 않은 체 좌하귀에도 뜻밖의 끼우는 수를 뒀다. 이는 손해 수로 지적되고 있다. 이에 대해 이 9단이 중앙 전투에서 승기를 잡아 대망의 첫승을 거둘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