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모바일 서비스 기업 옐로모바일은 옐로트래블랩스 소속 '자리(ZARI)'가 숙박업소를 위한 통합 고객 및 예약 관리 플랫폼 서비스를 공식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옐로모바일, 숙박업소 관리 플랫폼 '자리' 출시

지난 2월부터 시범 서비스를 제공한 자리는 대형 호텔을 제외한 게스트하우스나 호스텔, 펜션, 버짓 호텔 등 중소 숙박업소의 예약 및 고객 관리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출시를 통해 보다 체계적인 관리가 가능하게 됐다.

특히 자리는 국내 최초로 아고다, 익스피디아, 부킹닷컴 등 해외 온라인 여행사들과 파트너십을 맺고 자리와 여행사 간 실시간 동기화 기능인 '채널 매니저' 서비스를 제공한다.

자리의 채널 매니저는 새로 발생하는 예약 정보를 자동으로 업데이트해 실시간으로 예약 현황에 반영했다. 이를 통해 숙박 공급자들의 번거로움을 해소하고, 예약관리에 필요한 리소스를 줄일 수 있게 했다.

김지호 자리 대표는 "실제 숙박업계 경력자들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탄생한 자리는 예약 관리 및 검색기능과 매출 리포트 등 다양한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며 "자리와 함께 국내 중소 숙박공급자들이 건강한 성장과 미래를 꿈꾸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자리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http://zari.me)에서 확인 가능하다.

[유통街 오너들의 연말…롯데 '분주'·신세계 '조용'·CJ '침묵'], [미스 유니버스 1, 2위 번복된 사건 전말은 …], ['이중고' 대학들, 내년엔 등록금 올릴까], [SKT 성토장된 이통사 송년회…도돌이표 여론전 언제까지?], [유통가, 설 선물세트 예약판매 앞당겨 '시동'…왜?]

최유리 한경닷컴 기자 nowher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