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166,500 -1.77%)는 지도 애플리케이션(앱·응용프로그램) 내에 내비게이션 기능을 탑재했다고 2일 밝혔다.

'네비' 품은 네이버 지도…車 미러링 서비스도 준비

네이버 지도 앱은 장소 검색부터 대중교통, 자동차 빠른길 찾기, 거리뷰, 항공뷰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하며 월 이용자수 1000만 이상을 확보했다.

이번 지도 앱에 내비게이션 탑재로 이용자들은 ▲가입 통신사에 상관없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고 ▲PC, 모바일 등 어디에서나 즐겨찾기 해 둔 장소를 모바일 지도 앱에서 바로 장소를 적용해 길안내를 받을 수 있다. ▲ 네이버 검색과 연계해장소의 위치뿐 아니라 관련된 다양한 정보도 바로 활용할 수 있다.

네이버는 추후 내비게이션에 음성 검색, 주변 검색 기능을 제공할 계획이다. 차량 단말기와의 미러링도 지원하며 다가오는 커넥티드카 시대에 대비할 예정이다.

김민오 네이버 지도지역셀장은 "내비게이션 기능 추가로 이용자들에게 더욱 생생한 지도지역정보 활용 경험을 제공하게 됐다"며 "생활 필수로 자리잡은 지도 서비스의 활용성을 강화해나가기 위해 더욱 다양한 시도를 전개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지도 앱 내 내비게이션 탑재는 안드로이드 버전에 우선 적용되며, iOS 버전은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눈'에 힘주는 스마트폰…일반인도 영화감독처럼] [벤츠 사장 "SUV 라인업 6종으로 확대…내년 한국 판매량 2배↑"] ['맞고' 치는 카카오…게임 플랫폼 자존심 회복하나] [삼성 사장단 53 → 52명 축소…8명 사장 보직 해임] [세계 남성복의 중심 '삐띠워모'가 간택한 정욱준…비결은?]

최유리 한경닷컴 기자 nowher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