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상금 1억5000만원, '레진코믹스 세계만화 공모전' 개최

국내 최대 웹툰전문기업 레진엔터테인먼트(대표 한희성)가 지난해에 이어 제2회 '레진코믹스 세계만화 공모전'을 개최한다.

레진엔터테인먼트는 국내 웹툰 산업 발전과 역량 있는 작가 발굴을 위해 총 1억 5000만원의 상금을 내걸고 이 같은 웹툰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레진코믹스 세계만화 공모전'은 대상에게 1억원을 지급하는 등 시상 규모가 클 뿐 아니라, 지원 자격에 별도 제한이 없어 만화와 스토리에 관심 있는 지원자라면 누구나 도전해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지원이 가능하다.

지원자는 2회 연재 분량(한 회 당 70컷 이상으로 구성)의 웹툰과, 16회 이상을 연재할 수 있는 전체 줄거리를 함께 제출하면 된다.

접수 기간은 이달 10일부터 내년 2월 10일까지 석 달 간이다.

이번 공모전에는 해외의 외국인도 참가 가능하다. 다만 영어, 일본어, 중국어로 된 것만 응모할 수 있다.

레진은 심사를 통해 대상 1편(상금 1억원), 최우수상 1편(2000만원), 우수상 10편(상금 각 300만원)을 시상할 계획이다.

또 수상자에게는 상금과 함께 레진코믹스 한국과 일본 사이트에서 연재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보다 상세한 안내와 접수처(이메일)는 레진코믹스 플랫폼(http://www.lezhin.com/page/contest2015)을 참고하면 된다.

이번 공모전은 만화영상진흥원이 후원하고 셀시스가 협찬을 한다.

레진엔터테인먼트 한희성 대표는 "레진의 이번 공모전이 역량 있는 웹툰 작가 발굴과 함께 국내 웹툰 산업 기반 확대를 위한 밑거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mynescafe@naver.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