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 쿠첸과 홈IoT 제휴…주방가전에 IoT 입힌다

LG유플러스(11,400 +0.88%)는 생활가전 전문기업 쿠첸과 주방 생활가전의 사물인터넷(IoT) 서비스 제공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는 IoT 서비스를 장착한 생활가전 제품을 출시하고 제품 판매를 위한 지원과 마케팅을 위해 협력하게 된다.

우선 LG유플러스는 자사의 IoT 플랫폼을 오픈해 IoT 기능이 탑재된 쿠첸밥솥을 시작으로 다양한 생활가전에 IoT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밥솥의 취사가 완료돼 증기가 배출될 경우 주방 내 환풍기와 제습기를 자동으로 제어할 수 있는 지능형 IoT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설명이다. 향후 쿠첸은 전기레인지 등의 가전에도 IoT 서비스를 활용할 예정이다.

류창수 LG유플러스 홈솔루션사업담당은 "주거공간에서 주방의 중요성을 고려할 때 IoT 서비스가 주방의 안전과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지능적 IoT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져 쿠첸의 생활가전 사업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에드워드 권 "셰프의 예능화, 문제다"] ['유니클로 취업' 인사담당자에게 물었더니…"소통하는 리더 찾는다"] [2030, 폭스바겐 사태에도 구입할 생각 있나?] [면세점 사회환원 경쟁…'수성' 롯데 1500억vs'공격' 두산 영업익 10% 푼다] [신동주, 광윤사 주총 열고 신동빈 이사 해임 시도…롯데 "경영권 영향 없다"]

최유리 한경닷컴 기자 nowher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