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게임 '귀혼', 태국서 상용화 서비스 돌입

글로벌 게임 포털 엠게임(http://www.mgame.com, 대표 권이형)은 자사에서 개발 하고 서비스 중인 횡스크롤RPG(롤플레잉게임, Roll Playing Game) '귀혼'(http://ghost.vplay.in.th)이 태국 현지 회사인 Moveon(대표: Michael Park) 을 통하여 상용화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귀혼'은 2008년 태국에서 아시아소프트가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현재는 Moveon이 재런칭하여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으며, 16개 채널, 평균 동시접속자 수 2만 5천명을 기록하며 순항중이다.

특히 태국의 경우 신규 맵, 시스템을 업그레이드 시켰으며 몬스터 이름, 지역 명칭 등 현지에서 유행하고 있는 젊은 세대들의 언어와 콘텐츠를 활용한 현지화 전략은 유저들의 거부감을 해소시키며 진입 장벽을 낮췄다.

올해로 서비스 10주년을 맞은 '귀혼'은 최근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국내에서도 꾸준히 인기가 상승하고 있으며, 해외에서도 아기자기하고 쉬운 조작법, 탄탄한 스토리 등이 호응을 얻으며 제 2의 전성기를 이어가고 있다.

현재 한국, 북미, 태국 그리고 중국 등 4개국에서 서비스 중인 '귀혼' GSP 서비스는 이번 태국 상용화 서비스를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동남아 지역에서의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엠게임 권이형 대표는 "독특한 소재 및 개성 있는 캐릭터들로 국내 및 해외 유저들에게 사랑 받는 '귀혼'의 태국에서의 재런칭 및 상용화 서비스를 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꾸준한 업데이트와 스킨십 운영 전략을 통해 해외에서도 장수 게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승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gameqp@naver.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