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POS 3개사와 업무협약…O2O 마케팅 맞손

SK플래닛은 판매정보관리시스템(POS) 사업자들과 손잡고 중소상인들도 O2O(온·오프라인 연계) 마케팅을 진행할 수 있는 서비스 환경을 구축한다고 11일 밝혔다.

SK플래닛은 이날 오전 판교 SK플래닛 사옥에서 솔비포스, 이비즈웨이, XMD 등 3개 POS 사업자와 함께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업무협약을 통해 POS 3개사를 이용하고 있는 전국 3만5000여 곳의 가맹점에 SK플래닛의 O2O 통합 마케팅 솔루션 '시럽 스토어'를 제공하게 된다.

가맹점주들은 매장에 이미 설치된 POS기기를 통해 손쉽게 저전력블루투스(BLE) 광고, 모바일 전단, 쿠폰, 마일리지, 프로모션 등 SK플래닛의 다양한 O2O 마케팅 상품들을 이용할 수 있다.

이은복 SK플래닛 머천트 프로덕트 본부장은 "이번 협력을 통해 매장의 자산관리를 하나의 앱(애플리케이션·응용프로그램)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음은 물론 누구나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 환경을 구축해 큰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신동빈 회장, 11일 오전 롯데호텔서 대국민 사과] ['파스타 소스' 논쟁…샘표 "도용" vs 대상 "일반적 문구"] [아모레 '넥스트 글로벌 챔피언 브랜드' 윤곽…아이오페·헤라] ['수능강자' 공주한일고, 수시공략으로 업그레이드] ['억소리' 나는 럭셔리카 마케팅 들여다보니…]

최유리 한경닷컴 기자 nowher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