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에서 네이버 검색을 이용하면 검색 결과에서 ‘댓글’ 내용까지 볼 수 있게 된다.

네이버는 사람들의 관심사를 가장 잘 보여줄 수 있는 것이 댓글이라고 판단해 실시간 검색 결과에 반영하기로 했다고 2일 발표했다. 네이버는 우선 이용자 댓글이 가장 많은 연예·스포츠 관련 뉴스 댓글을 검색 결과에 반영했다. 이달 중 TV캐스트 댓글도 추가한 뒤 다양한 분야의 뉴스와 블로그, 카페 등의 댓글도 검색 결과에 반영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최근 ‘태그검색’이라는 서비스를 내놓는 등 모바일 검색 기능을 강화하고 있다. 태그검색은 개인의 관심사에 최적화된 정보를 제공하는 검색 서비스로 현재 시험 버전으로 운영 중이다. 네이버는 올초부터 쇼핑검색을 강화했다. 지난달에는 특정 지역명을 검색하면 지역 명소나 맛집 등을 추천해 주는 ‘지역검색’ 서비스도 내놨다.

최재걸 네이버 리얼타임검색TF장은 “지금 사람들이 어디서 무엇을 하고 어떤 일에 관심을 보이는지 등을 실시간으로 탐지해 제공할 것”이라며 “앞으로 다양한 실시간 검색 서비스를 내놓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