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CCA 지원 쇼트 애니메이션, 중국 CCTV 첫 방영!

□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송성각)이 지원한 국산 애니메이션이 중국 국영 방송사에 방영된다.

□ 애니메이션 제작사 코안스튜디오(대표 문오경)는 오는 3월부터 자사의 어린이용 애니메이션 <스페이스정글>을 중국 국영방송이자 최대 방송사인 CCTV에 방영한다고 25일 밝혔다.

□ 코안스튜디오는 지난해 11월 개최된 '상해 투자유치설명회'와 올해 2월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K-Story 해외시장진출 수출 상담회' 등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 국제 행사를 통해 중국 유수의 기업들과 비즈니스를 진행해 이번 성과를 거두게 됐다.

□ 특히, 3분 이내의 에피소드 여러 편으로 구성된 '쇼트 애니메이션'이 중국 CCTV에 방영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지금까지 국산 쇼트 애니메이션들은 주로 온라인 시장에만 수출돼 왔다.

□ 2분 30초 에피소드 총 52화로 구성된 쇼트 애니메이션인 <스페이스정글>은 10cm의 작은 외계인들의 좌충우돌 시골 표류기를 다룬 작품. 제작 전부터 세계 3대 애니메이션 채널인 카툰네트워크를 통해 아시아와 오세아니아 지역 30여 개국에 수출되는 등 경쟁력 높은 콘텐츠로 평가 받았다. 국내에서는 현재 EBS와 투니버스 채널에서 방영 중이다.

□ <스페이스 정글>은 CCTV의 어린이 전문 채널인 CCTV14에 방영될 예정이다, 중국 어린이 시청자들에게 친근감을 더하기 위해 기존 제목대신 <신기한 별에서 온 소년단(来自奇星的小伙伴)>이라는 중문 제목이 사용된다.

□ 하루 1억 명 이상이 시청하는 중국 최고 시청률의 유아 채널 CCTV14는 중국의 최대 명절 '춘절' 기간 중 황금 시간대인 오후 6시에 특집 편성된 <설이다~(过年啦)>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스페이스 정글>에 대한 대대적 홍보를 펼치고 있다.

□ 중국 CCTV14 마케팅 담당자는 '스페이스정글은 실사배경과 3D캐릭터를 합성한 특별한 제작방식과 자연을 소재로 한 교육적인 코드, 유머를 고루 갖춘 작품'이라며 '대사가 없는 짧은 애니메이션인 만큼 잦은 노출과 편성의 자유로움의 장점을 갖춘 고품질의 콘텐츠로 평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 <스페이스정글>이 중국산 애니메이션도 쉽게 통과하기 어려운 CCTV14의 까다로운 심사 과정을 통과하자 중국 현지의 주요 관련 기업들이 다양한 사업에 대한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

□ 코안스튜디오는 <스페이스 정글>의 CCTV 방영을 계기로 중국 시장 본격 진출을 위한 다양한 플랫폼 노출 및 상품화 사업 등 대대적인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 한국콘텐츠진흥원 중국사무소 김기헌 소장은 '코안스튜디오가 국산 쇼트 애니메이션의 중국 진출을 위한 물꼬를 텄다'면서 며 '국산 애니메이션 업체들이 중국에서 효율적인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실질적인 지원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게임톡 이광준 기자 junknife@naver.com



KOCCA-IBK기업은행 콘텐츠 스타트업 금융지원 나선다
KOCCA, 로코조이와 차기작에 대한 MOU 체결
KOCCA, 북미·중남미 방송시장 본격 열리나
KOCCA, 한국 음악의 글로벌 진출방안은 무엇인가?
KOCCA-국민대, 콘텐츠 창작자 육성 MOU 체결

게임톡(http://www.gameto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