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신제품 스마트폰 '루미아' 브랜드 3종 공개

마이크로소프트(MS)가 노키아의 휴대전화 사업부를 인수한 후 처음으로 '루미아' 브랜드의 신제품 스마트폰을 공개했다.

4일(현지시간) 미국 주요 언론매체들에 따르면 MS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인 IFA의 개막을 하루 앞두고 독일 베를린 현지에서 루미아 830, 735, 730 등 신제품 3종을 공개했다.

MS는 이 신제품들의 가격을 삼성전자 갤럭시나 애플 아이폰보다 상당히 낮게 책정했다. MS 루미아 스마트폰의 플래그십 모델인 830은 무약정 언락 단말기의 세전 소비자 가격이 약 330 유로(43만7000원)로 정해졌다.

또 '셀피 폰'이라는 별명이 달린 루미아 735는 219유로(29만 원), 3세대(3G)망용 듀얼 심 모델인 루미아 730은 199 유로(26만3000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