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자체 앱마켓 "마카오라고 불러다오?"

카카오의 새로운 자체 마켓 이름으로 '마카오'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카카오가 구글의 플레이스토어나 애플의 앱스토어같은 앱 마켓을 자체적으로 서비스 준비중이라는 소문은 있었지만, 아직까지 구체적으로 언급된 바는 없었다.

하지만 카카오가 지난 1월 23일 '마카오(Makao)'와 '카카오 마켓(Kakao Maket)' 두 가지의 상표권을 출원하자 업계가 '드디어 올 것이 왔다'는 반응을 보였다.

카카오 자체 앱마켓 "마카오라고 불러다오?"

카카오 자체 앱마켓 "마카오라고 불러다오?"

특히 상표 설명에서 '내려받기 가능한 컴퓨터 소프트웨어 어플리케이션', '운영시스템용 프로그램', '컴퓨터 게임 소프트웨어', '문서관리용 컴퓨터 프로그램', '이동 전화기용 컴퓨터 응용 소프트웨어' 등 내역을 볼 때 마켓 서비스를 위한 상표 출원을 짐작할 수 있다.

카카오 자체 앱마켓 "마카오라고 불러다오?"

업계에서는 현재 구글플레이나 앱스토어 수수료 30%와 카카오 수수료 21%까지 총 51%의 수수료 문제로 고민을 거듭하던 카카오가 수수료 문제의 해결방안 중 하나로 자체 앱 마켓을 오픈한 것으로 방향을 잡은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마카오'는 마켓(Maket)의 마(Ma)와 카카오(Kakao)를 합성한 단어이고, '카카오 마켓'은 이름 그대로 카카오 자체 마켓임을 알려준다.

마카오라는 이름이 물망에 오르자 게임업계 관계자들은 ''마카오'는 지명을 연상시킨다' '카카오와 연계되어 참신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게임톡 황인선 기자 enutty415@gmail.com



카카오, T스토어 인수 '사실무근' 극구 부인
'카카오톡 PC'도 1700만 1위, '메신저는 역시 카톡!'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가 설에 아웃백 쏜다'
카카오뮤직, 카카오톡 만나 '프로필 음악' 더한다

게임톡(http://www.gameto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