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오스온라인 '천골사건' 정말 고의 배포했나?

소위 '에오스온라인 천골사건'에 대한 '멘붕'에 빠진 네티즌들의 논란이 뜨겁다.

NHN엔터테인먼트의 신작 MMORPG '에오스온라인'(엔비어스 개발)은 11일 오전 10시부터 공개서비스에 들어갔다. 그런데 공개서비스 시작 몇 시간 만에 일명 '1000골드 사건', '천골사건'이라고 불리며 논란에 휘말렸다.

실제 '에오스 온라인'(실제 게임은 에오스)은 하루 종일 포털 실시간 인기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논란은 일파만파 퍼져나갔다. '천골사건'의 발단은 게임사에서 받은 고가의 '1000골드' 아이템을 지급받은 한 PC방 사업자가 이 아이템을 게임아이템 현금거래 사이트 등에 등록해 판매한 소식이 전해지면서 시작되었다.

특히 PC방 사업자들 계정으로 'PC방 사장님을 위한 특별한 금괴'라는 이름의 아이템을 배포한 것이 과연 정당한 것이냐. 고의적이냐로 이어졌다. 이 아이템은 상점에서 1000골드의 가격으로 판매가 가능한 것이다.

한 게이머는 '힘들게 몹을 잡고 10실버를 받는 입장에서 1000골드는 만렙 3개 이상을 달성해야 얻을 수 있는 엄청나게 큰돈이다. 혜택을 주고자 했다면 충분히 다른 방법으로 가능할 수 있었다. 게임사에서 PC방 사업자라는 이유로 배포한 것 자체가 형평성이 있다'며 질타했다.

이에 대해 다른 게이머는 '기존 온라인 게임에서 PC방 혜택은 언제나 있어왔다. PC방 업주를 통해 더욱 더 많은 사람들이 에오스를 플레이할 수 있길 바라는 마음에서 지급한 것이어서 큰 문제는 없는 것 같다. 문제는 해당 아이템을 악용한 사람이 문제다. 이를 내다판 업주가 문제'라는 의견을 제시했다.

더 근본적인 문제를 지적한 유저도 있었다. 한 유저는 '엄청난 액수의 골드가 초반에 풀리게 되면 '인플레이션' 때문에 게임 내 경제가 흔들린다. 현금을 쓰지 않은 게이머는 칼 한 자루 살 수 없다'며 '게임 밸런스를 붕괴시킬 정도의 문제가 있는 아이템을 뿌린 것도 문제지만 아이템을 상점에 팔아서 게임머니를 챙길 수 있다는 점은 '현금거래'(현질)을 유도한다는 비난에서 자유롭지 못할 것 같다'며 우려했다.

NHN엔터테인먼트의 운영에 대해 비판의 칼을 겨눈 유저도 있다. '당초 인플레이션 등의 문제를 충분히 예상이 가능했다. 정말로 예상을 못했다면 NHN엔터의 고질적인 운영 미숙이 재현된 것이다. 역대 게임 중 단 두 시간 만에 인플레이션 현상이 급격히 일어난 게임은 없었다'라고 일침을 했다.

이처럼 논란이 이어지자 NHN엔터는 사태의 심각성을 깨닫고 급히 사과문을 올렸다. 사과공지는 홈페이지에 사과 공지를 올렸다. 서버 다운이 아닌 문제로 첫날 사과공지를 한 것도 이번에 처음이다.
'일부 사용자들이 비정상적인 아이템 이용을 한 것에 대해 유감을 표하고 해당 아이템을 회수처리한다'의 사과문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에오스온라인 '천골사건' 정말 고의 배포했나?

'오픈 초기 PC방 업주를 통해 유저분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하는 의도에서 기획되었지만, 일부의 개인에게서 의도치 않게 사용되는 현상이 발생해 최대한 빠르게 회수 처리를 하였다. 이번 이벤트는 PC방 업주 홈페이지에서 신청을 통해 이루어진 것으로 총 312명이 신청하여 해당 쿠폰이 발행되었고, 미사용 쿠폰은 모두 회수처리 되었다. 사용한 69개 계정에서도 캐릭터에 보관중이던 금괴와 골드를 모두 회수했고, 사용된 것도 모두 회수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한편 '에오스온라인'은 첫날 서비스 하루 종일 실시간 검색 1위에 올랐다. '하루만에 낙제 퇴출'될 것이라는 예상을 뒤집고 '에오스온라인이 무슨 게임이야?'라는 궁금증으로 이어져 이틀째에도 실검 랭킹에 들며 시선을 집중되고 있다.

이 때문에 의도한 것은 아니지만 '천골사건'은 결과적으로 '에오스온라인'를 제대로 알리는데 톡톡히 한몫한 '노이즈 마케팅'의 1등공신이 되었다. 심지어 '현금거래 사이트에 올린 것은 고의냐'는 말이 나올 정도다. 실제 사과 공지한 이후에는 게임이 퇴출은커녕 이 게임에 대해 관심을 표하는 유저들이 더 몰리는 기이한 현상을 빚고 있다.

한경닷컴 게임톡 박명기 기자 pnet21@naver.com



NHN엔터테인먼트, 'MMORPG 4형제 드림팀'
4년의 기다림, 볼매 MMORPG '에오스' 오픈 임박
김준성 대표 '단언컨대 커뮤니티는 '에오스'의 힘'
웰메이드 MMORPG '에오스', 파이널 테스트 시작!
MMORPG 종합선물세트 '에오스', 11일 OBT 시작

게임톡(http://www.gameto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