롱텀에벌루션(LTE) 주파수 경매가 2차 밀봉입찰을 통해 '단판 승부'를 내게 됐다.

30일 미래창조과학부 등에 따르면 50라운드까지 진행한 1단계 오름입찰 경매에서 승부가 나지 않아 이날 오후 2시 30분경부터 2단계 밀봉입찰을 시작했다.

밀봉입찰은 1단계 오름입찰과 달리 4시간의 시간이 주어진다. 또 단 한차례 입찰로 승부가 결정된다.

50라운드까지 참여한 업체들은 모두 밀봉입찰에 응해야 하며 자신이 원하는 밴드플랜과 블록, 입찰액을 한꺼번에 적어 내야 한다.

밀봉입찰 결과는 오후 6시 30분께 나올 전망이다. 미래부는 밀봉입찰 결과가 나온 직후 브리핑을 열어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산업경제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