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자동차가 지난 4일 서울 쉐라톤 디큐브 시티에서 2013 영업본부 발대식을 개최했다.

회사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프랑수아 프로보 사장과 임원진을 비롯 전국 184개 영업지점의 지점장, 대리점 대표, 판매 우수 영업담당 등 영업본부 임직원 약 300여명이 참석했다. 또한 영업담당자들의 노고와 성과를 치하하고 판매목표 공유 및 목표 달성의 결의를 다졌으며, 2013년 하반기 내수 판매 강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일 것을 다짐했다.

프랑수아 프로보 사장은 "시장에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SM5 플래티넘과 SM3의 판매 호조세와 가격과 상품경쟁력을 두루 갖춘 QM5 2.0 가솔린의 인기를 하반기에도 이어가도록 노력해달라"고 전했다. 이어 "SM5 TCE의 성공적 출시를 통해 내수 시장에서 르노삼성차의 저력이 다시 한 번 입증됐다"며 "QM3와 100% 순수 전기차 SM3 Z.E.도 성공적 런칭을 위해 한마음으로 노력하자"고 덧붙였다.

영업총괄담당 김상우 이사는 "상반기 어려운 시장 환경에서 최선을 다한 일선의 거점장 및 영업담당에 감사를 표한다"며 "하반기에도 SM5 TCE의 성공적인 런칭으로 고무되어 있는 영업본부의 분위기를 이어나가 전 임직원이 한마음으로 노력한다면 반드시 2013년 목표 달성을 이루어낼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야구 독립구단 고양 원더스의 김성근 감독을 초청, 목표 달성을 위한 열정과 진정한 리더십을 주제로 특강을 진행했다. 이어 2013년 상반기 최고의 성과를 달성한 최우수 지역본부, 지점, 대리점 및 영업담당에 대한 시상식도 열었다.


르노삼성차, 2013 하반기 영업본부 발대식 개최


박진우 기자 kuhiro@autotimes.co.kr

▶ BMW코리아, 여름 휴가 맞이 프로모션 진행
▶ 브라질 자동차 산업 호조…생산-판매 증가세 지속
▶ 현대차 콘셉트카 HCD-14, 북미 최고 콘셉트카로 뽑혀
▶ 현대차, 호주서 최고 월판매실적 경신…6월 9천914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