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가 청주 전시장(운영:그랜드모터스)을 확장이전 했다고 5일 밝혔다.

BMW코리아에 따르면 청주 전시장은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강서동에 위치하며, 전용면적 698㎡에 연면적 820㎡ 규모로 9대의 자동차를 전시한다. 편안한 구입상담을 위해 쾌적한 소비자 라운지도 마련했다.

BMW코리아 김효준 사장은 "청주 전시장 확장 이전을 통해 충청 지역 소비자에게 보다 더욱 프리미엄해진 공간에서 최고의 제품과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그랜드모터스는 BMW 및 BPS 인증 중고차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2001년 청주 전시장을 시작으로 지난해 천안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열었다.

BMW코리아, 청주 전시장 확장 이전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BMW 520d, 상반기에만 5,000대 이상 팔려
▶ 상반기 수입차, 폭스바겐-아우디 웃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