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모바게, 카드 배틀 '영웅이 되고 싶어!' 출시


일본에서 인기리에 서비스 중인 '영웅이 되고 싶어!'가 드디어 한국에 상륙한다.
다음커뮤니케이션(대표 최세훈 www.daum.net)과 DeNA(dena.jp)는 다음-모바게를 통해 시뮬레이션 게임 '영웅이 되고 싶어!'를 서비스한다고 오늘 발표했다.
북미판 게임명 '라이츠 오브 델타(Rites Of Delta)'로도 잘 알려진 '영웅이 되고 싶어!'는 기존 카드 배틀 게임과는 다른 심도 깊은 길드전과 국가간의 영토전이 주요 특징이다. 게임 내에서 길드간 채팅도 지원되어 커뮤니티 요소도 크게 강화됐다.
길드전은 각 길드원들의 전투를 통해 포인트를 쌓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상대 길드를 완전히 제압하는 경우에는 높은 등급(레어 카드)의 카드를 획득할 수 있어 각 길드 간의 치열한 경쟁이 기대된다. 또한 영토전에서는 캐릭터 생성할 때 선택한 국가를 위한 전투를 벌일 수 있다. 같은 국가에 소속된 유저들과의 작전을 짤 수 있는 커뮤니티 기능도 지원한다.
기존 카드 배틀 게임에서는 찾기 어려웠던 길드전, 영토전과 강력한 커뮤니티 기능으로 무장한 '영웅이 되고 싶어!'는 구글 플레이 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할 수 있다. 향후 iOS 앱스토어와 티스토어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한국 회원들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를 공식 카페를 통해 진행하고 있다.
한편, 다음-모바게는 국내 대형 포털 서비스인 다음과 세계적인 IT 업체인 DeNA가 제휴해 만들어낸 국내 스마트폰 게임 플랫폼이다. 지난 2월 말 정식 서비스를 시작해 현재 다양한 장르의 모바일 소셜 게임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다음이 가진 강력한 유저풀과 DeNA가 보유한 우수한 게임 개발 및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한경닷컴 게임톡 박명기 기자 pnet21@naver.com


다음, '케로로팡팡' 채널링 서비스 시작
김대일 사단 '검은사막' 다음이 국내 퍼블리싱
전장풍운, 다음커뮤니케이션과 동시 오픈 채널링
'퀸스블레이드', 다음에서도 만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