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앱스토어의 애플리케이션(앱) 누적 다운로드 건수가 350억 건을 돌파한 것으로 알려졌다.

23일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신제품 발표에 앞서 이 같은 수치를 공개했다. 애플은 올 3월 다운로드 건수 250억 건을 돌파한 지 7개월 만에 추가로 100 건을 달성했다.

현재 앱스토어에 등록된 아이폰 앱은 70만여 종이다. 이 중 아이패드 전용 앱은 약 25만 종에 달한다.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게임 관련 앱은 약 1600만 개다. 게임과 함께 주요 모바일 콘텐츠로 떠오른 전자책 플랫폼인 아이북스는 4억 건의 다운로드가 발생했다.

앱스토어는 2008년 7월 처음 서비스를 시작했다. 출시 9개월 만에 다운로드 10억 회를 달성한 이후 지난해 1월 100억 회를 기록했다. 올 6월 열린 세계개발자대회(WWDC)에서 애플은 앱스토어 누적 다운로드 건수가 300억 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구글 앱장터인 구글 플레이 스토어는 지난달 말 250억 건을 돌파했다.

한경닷컴 김소정 기자 sojung1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