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블로3, 해킹예고로 몸살

'디아블로3 해킹 예고가 화제다.
'디아블로3'가 서버장애, 방폭, 접속오류, 대기열 등의 문제로 인해 게이머들의 불만이 커져가는 가운데 해외 유명 해킹 사이트에서 '프리서버 구축'이 예고됐다.
그 예고장은 다름아닌 해외 유명 해커 집단 '스키드로우'가 홈페이지를 통해 ''디아블로3'를 악마에게서 해방시키겠다'라는 글을 게재하며 전세게로 파문이 확산됐다..
'스키드로우'는 전 세계 게임을 해킹할 수 있을 정도로 실력이 우수한 해커 집단으로 몇 년전 국내 유명 게임회사들도 해킹을 당하여 몇몇 게임의 '프리서버'가 게이머들사이에 유포 되기도 하였다.
이번 '디아블로3'도 실시간 서버 인증 방식의 DRM을 보유한 '프리서버'를 구축한다고 예고 했다.
디아블로3의 유명세와 함께 프리서버의 등장이 예고 되는등 끊임없는 이슈가 계속 되고 있는 가운데 다음에는 어떤 뉴스가 나올지 게이머들의 궁금증이 더해가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