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지식재산보호協과 위조품 근절 MOU

소셜커머스 쿠팡은 특허청 산하 지식재산보호 전문 공공기관인 한국지식재산보호협회와 소비자 보호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MOU 체결로 쿠팡은 지재협과 함께 홈페이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위조상품 추방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며, 내달 특허청과 지재협이 주최하는 전국소비자캠페인 등 다양한 지식재산권 보호활동에도 협조할 방침이다.

쿠팡 관계자는 "그동안 물품에 대한 사전·사후 검수 프로세스를 진행해 왔지만 이번 MOU 체결로 지재협을 통해 제품을 한 번 더 검증하게 된다"며 "이를 통해 소비자 보호 서비스를 강화해 업계를 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라 위조상품 유통 방지를 위해 판매 예정 상품에 대한 내부 감정과 판매자에 대한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다. 또한 모든 판매자를 대상으로 위조상품에 대한 사전 교육이 실시되며 패션분야 MD와의 정기적 간담회도 개최한다.

김범석 쿠팡 대표는 "이번 협약은 단순히 쿠팡만의 결심이 아닌 업계 전체의 위조상품 근절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체결했다"며 "앞으로 협회와 공조해 소셜커머스는 물론 전자상거래 시장 성장의 큰 방해요소인 위조상품 근절 캠페인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김동훈 기자 dh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