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5300곳 360도 촬영사진 제공
인터넷포털 네이버는 9일 한라산 남이섬 등 유명 관광지와 서울 시내의 주요 지역 전경을 360도로 둘러볼 수 있는 지도 파노라마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 서비스는 항공기에서 여러 각도로 촬영한 사진을 파노라마로 구성해 제공하는 것으로 전국 5300여곳의 전경을 볼 수 있다.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하늘에서 내려다보는 한라산 백록담,남이섬 상공에서 내려다보는 아름다운 섬의 전경,63빌딩 위에서 바라보는 한강의 전경 등을 클릭 한번으로 볼 수 있다. 주변 지역의 파노라마로 쉽게 이동할 수 있는 '주변 파노라마' 기능,특정 위치의 파노라마 사진을 다른 이용자와 공유할 수 있는 'URL(사이트주소) 보내기' 기능 등도 제공한다. 이현규 NHN 선행프로젝트그룹장은 "앞으로도 지역정보 데이터베이스(DB)와 연계해 지도 서비스의 편의성을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영태 기자 py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