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1천3백만명이 즐긴다는 미니홈피의 최근 화두는 무엇일까.


바로 착시현상을 테마로 한 콘텐츠다.


이 콘텐츠는 보는 시각에 따라 다른 이미지를 준다.


네티즌들의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것은 당연.


시각적 효과가 중요한 사이버 공간이기에 착시현상을 불러일으키는 이미지에 대한 네티즌들의 호응도가 높다.


독특하게 자신을 부각시킬 수도 있다.


또 이를 접하는 사람들의 반응도 다양해 많은 화제와 재미를 불러 일으킨다.


착시현상을 보여주는 이미지들은 멈춰져 있는 사진 파일에서 동영상까지 다양하다.


어떤 부분을 어떤 기분으로 보느냐에 따라 두 가지의 이미지를 가진 사진 데이터가 있는 가 하면,가까이서 볼 때와 멀리서 볼 때 전혀 다르게 보이는 이미지,특정 부분을 클릭할수록 원래 이미지와 완전히 달라지는 영상 등이 있다.


디지털 카메라 사용에 익숙하고 사진첩을 통해 일상의 안부를 묻는 것이 자연스러운 네티즌들이기 때문에 이색적이고 다양한 느낌을 주는 착시 현상은 단연 인기다.


숨은그림찾기처럼 그림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또다른 이미지가 중첩되는 사진들도 인기 만점.한 여인이 거울 앞에 앉아 스스로를 쳐다보고 있는데 그 화면 자체가 해골을 연상시키는 이미지도 있다.


착시현상이 인기를 끌다보니 '보면 볼수록 신기한 착시현상'이란 클럽도 만들어졌다.


이 클럽은 들어가는 순간부터 눈이 어지럽다.


이모티콘을 활용해 만든 왼쪽의 메뉴를 슬쩍 보아선,어디부터 들어가 보아야 할지 판단이 서질 않는다.


호기심 많은 네티즌들은 독특한 이미지를 그냥 지나치지 못하고 클럽으로 담아와 이미지를 공유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