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는 독일 메디아 마르크트사가 주관하는 무선랜 솔루션 기반의 `홈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에 참여한다고 3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가정이나 회의실, 사무실에서 실내 PC에 담긴 영화나 음악, 이미지를 무선으로 노트북, TV 등 영상장치에 전달하는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LG CNS는 이 사업에 참여해 10억원 상당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내년에 계획된 추가 프로젝트에도 참여해 40억원 이상의 매출이 오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회사 관계자는 "내년에는 독일 등 유럽에 3만대 이상의 무선랜 솔루션을 공급하고 북미.일본 시장에도 진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심규석기자 ks@yna.co.kr